한화생명 e스포츠, 김무진과 장건웅 코치 영입

입력시간 : 2018-11-20 11:14:42 , 최종수정 : 2018-11-20 11:14:42, 김대성 기자
▲무진 김무진 유니폼 전달식 (왼쪽부터)한화생명 e스포츠 박찬혁 부단장, 김무진 = 사진제공 한화생명




한화생명 e스포츠(HLE, Hanwha Life Esports)가 ‘무진’ 김무진 (정글, Moojin)선수와 ‘웅’ 장건웅 코치를 영입했다고 20일 밝혔다.

대만(LMS) 최고의 정글러로 평가 받는 김무진과 선수 시절 다양한 경험을 보유한 장건웅 코치의 합류는 한화생명 e스포츠의 공격력을 한 단계 끌어올려 ‘2019 LoL 챔피언스 코리아’ 스프링 시즌에 돌풍을 일으킬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한화생명 e스포츠의 새로운 식구가 된 김무진은 2016년 데뷔 이후 유럽의 레드불즈로 이적, 매 경기마다 뛰어난 실력을 선보였다. 2018년에는 대만 최고의 팀인 플래시 울브즈 선수로 2018 LMS 스프링과 섬머 두 번 모두 우승하며 신인상을 수상, 로열로더로도 이름을 알렸다.

또한 2018 MSI(미드 시즌 인비테이셔널)에서 맹활약을 펼쳤으며 2018 롤드컵(리그오브레전드 월드 챔피언십)에서도 눈부신 활약으로 국·내외 팬들에게 뜨거운 관심을 받는 한편 자신의 가치를 증명했다.

김무진과 함께 한화생명 e스포츠에서 2019 시즌을 준비하게 된 장건웅 코치는 MIG, 아주부, CJ엔투스 등을 거쳐 LoL 1세대 프로게이머로써 이름을 떨쳤다. 2014년 코치로 전향하며 LCK 마이더스 피오의 지도자로 활약하기도 했다.

김무진은 “한화생명 e스포츠 선수로 이전보다 더 좋은 모습을 보여드리고 싶다” 며 “새로운 환경, 새로운 사람들과 함께 한 단계 더 높은 곳으로 비상하겠다”고 말했다.

강현종 감독은 “이번 영입을 통해 다음 시즌에 더 강력한 모습과 전술을 자랑하는 한화생명 e스포츠가 되겠다”며 “철저한 준비와 새로운 마음으로 돌아오는 시즌에는 더 좋은 모습과 성적으로 팬들의 성원에 보답하겠다”고 설명했다.

한화생명 e스포츠는 강명구와 김기범을 영입하는 등 대대적인 팀 개편을 진행하고 있다. 한편 지난 시즌까지 팀에서 활동했던 정글러 윤성환, 탑라이너 허만흥·이장훈과 김진현 코치는 19일 계약이 종료되어 팀을 떠나게 됐다.

Copyrights ⓒ 더불어사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김대성기자 뉴스보기
기사공유처 : 한국경제뉴스
댓글 0개 (1/1 페이지)
댓글등록- 개인정보를 유출하는 글의 게시를 삼가주세요.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