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한국당 5.18 망언 3인방과 지만원 민형사상 고소·고발’

4당, 자유한국당 김진태, 이종명, 김순례 의원 윤리위에 제소하고 국회의원 제명 추진키로

입력시간 : 2019-02-11 14:56:10 , 최종수정 : 2019-02-13 14:34:40, 이영재 기자
<사진=연합뉴스 >

 


자유한국당을 제외한 4당이 당론으로 5.18 망언 3인방 자유한국당 김진태, 이종명, 김순례 의원을 윤리위에 제소하고 국회의원 제명을 추진키로 했다.

 

4당은 오늘 오후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대한민국의 민주화와 현재의 헌정질서의 기틀은 광주 시민들의 목숨과 피로 물든 5.18 민주화 운동에서 시작되었고, 5.18 민주화운동을 두고 북한군 개입’ ‘광주 폭동’ ‘괴물집단등 있을 수 없는 망언을 쏟아내는 것은 민주화 30년의 역사 부정이자 헌정질서를 거부한 도발 행위라고 주장했다.

 

이와 관련 정의당은 “5.18 망언 주동자인 자유한국당 김진태, 이종명, 김순례 의원의 국회 추방 뿐 아니라 허위사실 유포에 의한 명예훼손으로 민형사상 책임을 물을 것이라며 법의 단죄와 심판에도 불구하고 여전히 북한군 개입설 멈추지 않는 지만원 씨를 포함해 오늘 고소·고발을 한다고 밝혔다.

 

이와함께 4당은 “5.18 학살의 희생자와 피해자들의 명예를 지키는 것은 민주주의를 지키는 것과 다름없다왜곡과 날조, 가짜뉴스의 발본색원을 더 이상 미룰 수 없다고 지적했다.

 

한편 4당은 국민들이 경악과 분노를 금치 못하는데 자유한국당은 한가롭게 유감 타령이나 하는 한심하기 짝이 없는 모습을 보이고 있다자유한국당에 남은 것은 망언 3인방에 대한 출당조치와 배후조종자 지만원 씨와 절연이고, 말이 아닌 행동으로 진정한 사과와 반성의 모습을 보여야 한다고 강조했다

Copyrights ⓒ 더불어사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영재기자 뉴스보기
기사공유처 : 대구북구뉴스
댓글 0개 (1/1 페이지)
댓글등록- 개인정보를 유출하는 글의 게시를 삼가주세요.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