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동시 용상동 소규모 도시재생사업 추진

주민주도적 참여를 통해도시재생 뉴딜사업을 준비하는

입력시간 : 2019-02-13 08:42:14 , 최종수정 : 2019-02-13 08:42:14, 이동훈 기자
용상동 소규모 도시재생사업 추진(사업대상지 전경)
용상동 소규모 도시재생사업 추진(사업예상도)


안동시는 용상동 일원에서 소규모 도시재생사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소규모 도시재생사업은 소규모 주민 참여형 단위사업을 통해 주민 주도의 도시재생사업을 유도하고, 주민 참여를 바탕으로 도시재생 뉴딜사업을 추진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사업이다. 


이번 사업은 국토교통부의 공모사업으로 진행된 ‘2018년 하반기 소규모 재생사업’에 용상동 1~5통 주민들과 시가‘함께 만들어가는 마뜰마을, 더불어 성장하는 마뜰 공동체’라는 비전으로 신청해 선정된 것이다. 



올해부터 2년간 2억 4천만 원의 사업비로 시행되며, 대상 지역은 용상동 1264-1번지 일원 120,400㎡이다.


주요사업은 △도시재생의 이해 제고와 지역공동체 활성화를 위한 지역역량강화사업, △지역 주민의 일자리와 소득 창출을 위한 마을 공방 사업, △대상지 내 유휴공간을 활용한 마을 공동텃밭 조성 및 운영사업, △마을공동체 및 도시재생을 위한 거점 공간 조성사업 등 4개 사업이다.


주민조직인 마뜰문화마을 주민협의체와 중간지원조직인 안동시 도시재생 지원센터, 전담조직인 안동시 도시재생전략과가 상호 협력해 사업을 원활하고 안정적으로 추진한다는 방침이다.


안동시 관계자는 “이번 사업을 지속가능한 소규모 재생사업으로 추진해 향후 용상동 도시재생 뉴딜사업 추진의 기반을 마련할 계획”이라 말했다.

 


Copyrights ⓒ 더불어사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동훈기자 뉴스보기
기사공유처 : 사회안전.학교폭력예방신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