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진디자이너, 그들이 사는 세상] 더 넓은 세상으로! 글로벌디자이너 아티스트, 권선희.

입력시간 : 2019-03-20 21:08:04 , 최종수정 : 2019-03-20 21:08:04, 이영우 기자
국제적인 어워드인 인천국제디자인페어에서 수상해 전시회를 진행한 모습(좌), 전국적인 규모의 양성평등디자인공모전 수상자 전시회(우)

요즘 디자이너는 가지만 하는 것이 아니라 기획, 디자인, 개발, Artwork, 일러스트, 브랜딩 등의 작업을 모두 있는 디자이너를 원한다. 그런 디자이너가 어디 있냐고 하지만 여기 그래픽 디자이너인 권선희(Sun hee Kwon)’ 요즘 디자이너이다. 디자이너 권선희씨는 현재 디자인과 그래픽 디자인을 담당하고 있으며 프리랜서로 일하고 있다. 반응형 콘텐츠에 맞춘 디자인 코딩 개발 지원, Artwork 일러스트 디자인을 하기도 한다.


한국의 대기업, 정부부서들의 작업, 대학교 등의 프로젝트를 통한 능력 증명 

그는 정부프로그램인 K-move 통해 해외 취업을 , 미국의 회사에 합격해 예정이다그는 한국에서 그래픽 디자이너로 일하면서 인터네셔널 디자이너로써 갈망이 항상 존재했다. 한국에 디자이너로 일하며 현대모비스, 농심, 통일부 등의 정부 부서의 작업, 여러 대학교 등의 메인 디자이너로써 역량을 높여 왔다. 특히 현대모비스 진천 미르숲 프로젝트를 통해서 온라인/오프라인에 오가는 디자인 디렉터로 성장하며 디자이너로써 역량을 인정받고 확인 있었다. 또한 여러 정부 부서의 콘텐츠 UI 디자인, 프로모션 페이지 디자인을 맡아 진행하며 공적인 디자인과 디자인 트렌트를 맞추어 디자인적 하모니를 이루는 작업을 통해 디자이너 기획자로써도 능력을 증명하며 크게 성장할 있었다고 한다.

 

국제적인 디자인 어워드 수상, 10 이상의 디자인 수상                    

실무 디자이너로써 발돋움하기 전에 특히 도움이 되었던 것은 취업 준비를 하며 실무에 있는 디자이너들이 지원하는 공모전의 경쟁을 통해 취업 전에 미리 실무의 디자인 기법, 기획 기술을 배울 있었다고 한다. 디자인 어워드에서 10 이상의 상을 수상했으며, 특히 중에 인천국제디자인페어 한국에서 규모가 디자인 페어로써 정치적, 외교적, 지리적으로 중요하게 여겨 3~4일동안 진행하는 컨퍼런스로 대규모로 진행되어 다수 국가의 디자인 전문가 디자이너들이 참가하는 국제적인 디자인 페어이다. 수상을 하게 권선희씨는 디자이너들과 함께 수상작 전시회를 진행하며 수상의 영예를 얻게 되었다고 한다. 디자인 페어는 30 국가가 참여하는 대규모 연중 행사이다. 또한 양성평등디자인공모전에서 대한민국에서 전국적으로 진행되는 행사로써 수상작 디자인 지원 교과서 영상 수록을 통해 양성평등의 문제해결 방안을 디자인으로 해결하고자 정부 부서에 지원 주관하는 전국적인 공모전에 수상하며 온라인 수상작 도록에 실렸고, 권선희씨는 수상 디자이너들과 함께 디자인 전시회에 수상 작품을 걸어 전시회를 진행했다.

 

원래 꿈은 화가, Artwork 통해 나를 표현                               

또한 그는 Artwork에도 관심이 많아 회사를 다니면서 회화 일러스트 작품을 만들고, 신진 아티스트들에게 무료로 장소를 대관해주거나 길거리 전시회를 있는 기회를 얻어 개인, 신진 디자이너들이 모여 진행하는 Artwork전시회도 진행 했었다. 그가 좋아하는 작품은 구스타프 클림트의 연인(키스)’ 21세기 연인(키스)으로 재해석하고자 작업을 개인적으로 좋아한다고 했다

 

일러스트 작업은 캔버스 위에 그림

그는 개인 작업 업무 작업을 진행 , Adobe Illustrator 사용하여 작업하는 작업을 선호한다고 한다. 많은 디자이너들이 Adobe Photoshop 사용하는데, Illustrator에서만 표현할 있는 기법과 매력이 있다고 한다. 또한 캐릭터 디자인이나 외에 디자인 소스들을 만들 때도 Illustrator 툴을 사용해 감각을 잊지 않기 위해서 작업을 한다고 했다. 그는 ‘Illustrator 다루지 못하면 진정한 디자이너라고 없다고 정도로 디자이너 스스로가 Illustrator 툴을 익히며 노력하는 것이 좋다 했다.                                                                         PDF 다운로드 URL  http://sunhi.dothome.co.kr/portfolio/details/contact.html


디자인 자격증 취득과 포트폴리오 등을 통한 베이스                           

그는 기회는 오는 경우도 있지만 직접 잡아야 하는 경우도 있다고 본인은 선택과 기회의 폭을 넓히기 위해서 과정을 중요시하며 많은 경험을 쌓는 것을 추천한다 말했다. 그는해외 취업을 위해서 정책과 취업에 대해 철저한 사전 조사를 해야 한다 조언했다. 그는 해외 취업을 희망하는 학생에게졸업 무작정 해외로 떠나기보다는, 한국에서의 충분한 경력과 포트폴리오를 만든 후에 해외로 가는 것을 추천한다 말했다. 그는 국내외적 디자인 수상, 경력, 디자인 자격증, 포트폴리오, 디자인 작업 등을 통해서 해외 취업을 준비해 좋을 결과를 얻었지만 열정과 항상 디자이너로써 배고픈 마음이 성장할 있는 뒷배경이라고 했다.  

 

디자이너는 계속해서 공부를 해야 한다                                   

그는 회사를 다니면서도 계속해서 공부를 했다고 한다. 디자인 학원, 온라인/오프라인 수업을 통해 수업을 들었고 디자인 수업뿐만이 아니라 심리학, 미술 치료, 언어 등의 수업에도 관심을 가지고 공부했다고 한다. 또한 그는 회사에서 반응형 디자인에 대한 홈페이지 제작 프로젝트를 진행하게 되면서, 퇴근 후에는 코딩 학원을 다니며 디자이너로써 역량을 키워 나갔다. 그는 당시는 힘들고 지쳤지만 그래도 불평하지 않고, 도움이 거라는 긍정적인 생각을 가졌고 그랬기 때문에 성장할 있었다라고 말했다

포트폴리오 사이트 http://sunhi.dothome.co.kr/portfolio/index.html


해외 봉사활동을 통해서 얻은 교훈                                       

그는 디자이너로 취업 전에 취업 준비 학생 시절에 아프리카, 라오스 등으로 봉사활동을 갔다. 곳에서 본인의 주된 능력인 Art(미술)쪽의 작업을 하게 되었고 이를 통해 아티스트, 디자이너로써 확신과 아이디어를 얻어 지금도 작업을 나라 특유의 컬러와 감성을 통해 도움을 얻는다고 한다.

 

기회는 오는 것이 아닌 잡는 , 새로운 것을 두려워 말자                

권선희 씨는외국에서 일하며 사는 것이 걱정도 되지만, 새로운 것을 체험할 좋은 기회이자 경험이라고 생각한다미국에서도 실력을 쌓아 좋은 프로젝트에 많이 참여하고 개인 작업을 진행하는 아트 그래픽 디자이너로 성장하고 싶다 말했다.


Copyrights ⓒ 더불어사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영우기자 뉴스보기
기사공유처 : 얼리어답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