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물용품 박람회 개최

홍콩 무역발전국

올해 화장품,웰빙용품 추가 전시

세계최대 선물용품 시장

입력시간 : 2019-04-15 23:02:55 , 최종수정 : 2019-04-15 23:02:55, 김태봉 기자

세계 최대 선물용품 박람회 4월 개최

Hong Kong Trade Development Council

올해엔 화장품과 웰빙용품 전시도 추가돼

세계최대 선물용품 박람회
제34회 홍콩 선물용품 박람회


       

홍콩무역발전국(Hong Kong Trade Development Council, HKTDC)과 홍콩수출협회(The Hong Kong Exporters’ Association, HKEA)가 주최하는 제34회 홍콩 선물용품 박람회(Hong Kong Gifts &Premium Fair)427일에서 30일까지 홍콩 컨벤션 전시센터에서 개최된다.

30개 국가 및 지역에서 4360개 업체가 박람회에 참가해 세계 최대 선물용품 시장이 마련될 예정이다.

2018년 홍콩 선물용품 박람회는 139개 국가 및 지역에서 48000여명의 방문객을 유치했다. 올해 박람회에 처음 등장한 아름다움, 건강과 웰빙의 세계(World of Beauty, Fitness &Well-being)에서는 중국, 홍콩, 한국, 인도, 뉴질랜드에서 수입된 화장품, 피부와 몸매를 가꾸는 제품, SPA 제품 등을 선보인다. 뉴질랜드 아로마테라피 컴퍼니(The Aromatherapy Company)는 수제 향수, , 로션을 판매하며 맞춤형 향수 제작도 가능하다.

찬사를 받았던 고급 디자인 홀(Hall of Fine Designs)도 전세계 130여개의 유명 브랜드와 함께 올해 돌아온다. 이번엔 홍콩 B(B.Duck), 3D친환경 퍼즐을 만드는 홍콩의 팀 그린(Team Green), 일본 전통 종이로 만든 공책으로 유명한 일본 고쿠요(Kokuyo), 독일의 고전적 공책 브랜드 로이텀(Leuchtturm), 이탈리아의 창의적인 문구 브랜드 피닌파리나(Pininfarina) 등이 참가한다.

스타트업 구역에는 올해도 홍콩, 중국, 대만, 네덜란드 등에서 30여 명의 기업가가 창의적이고 독특한 선물 아이디어와 함께 모여든다. 대만 스타트업 무허(Muher)는 세계 최초의 휴대용 레이저 각인기 큐비오(Cubiio)를 선보일 예정이다.

그룹 전시관에선 중국, 대만, 한국, 태국, 인도, 영국 등지에서 찾아온 업체들이 선물 아이디어를 제시한다. HKEA는 이번에도 그룹 전시관을 독창성의 섬(Isle of Originality), 브랜드 오아시스(Brand Oasis), 그리고 홍콩 기업의 독창성과 경쟁력을 보여주는 스마트 디자인 HK(Smart Design HK) 등 세 구역으로 나눴다.

그밖에 선물 아이디어의 세계(World of Gift Ideas), 캠핑과 아웃도어용품 세계(World of Camping &Outdoor Goods), 작은 조각상과 장식품(Figurines &Decorations), 장난감과 아기용품(Toys &Baby Products), 홍보용 선물과 프리미엄(Advertising Gifts &Premium), 첨단기술 선물(Tech Gifts), 파티 및 페스티벌 아이템(Party &Festive Items) 등이 준비돼 있다.

폭넓은 상품 전시와 행사는 인맥을 구축하고 아이디어를 교환하는 장이 될 것이다. 미국과 중국 시장의 최신 소매 트렌드, 브랜드 전략, 개발도상국에서의 사업기회 등 관심 주제를 다루는 세미나와 포럼도 열린다.

이 박람회는 현재 무료 입장권이 제공되는 사전 참가자를 받고 있다.

웹사이트(http://bit.ly/2JONOCq)를 방문하고 (http://bit.ly/2JKCCGM)에서 사진을 다운로드할 수 있다.


Copyrights ⓒ 더불어사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김태봉기자 뉴스보기
기사공유처 : 개미신문
댓글 0개 (1/1 페이지)
댓글등록- 개인정보를 유출하는 글의 게시를 삼가주세요.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