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 사법개혁과 정치개혁 패스트트랙 법안 반드시 통과시켜야

지금 민주당이 해야할 일은 4당 공조 명확히 하는 것

입력시간 : 2019-10-24 10:54:43 , 최종수정 : 2019-11-01 11:48:18, 이영재 기자

<대구북구뉴스 컬럼>

 

패스트트랙 법안이 중대기로에 처해 있다


사법개혁과 정치개혁은 촛불이 만든 정권 아래에서 완수해야 할 최소한의 개혁 과제이다. 선거제도 개혁은 기득권 정치세력이 점령하고 있는 국회를 국민을 닮은 국회로 만드는 개혁이다


특권 정치를 교체해서 국민의 삶을 바꾸기 위한 시대적 과제이다. 더 이상 뒷걸음쳐서도 안 되고, ‘이대로를 외치는 기득권 정당들과 적당히 타협할 수도 없다.

 

패스트트랙 법안과 관련한 민주당의 태도에 대해 매우 우려스럽다. 사법개혁과 선거제도개혁을 비롯한 두 가지 개혁 과제가 패스트트랙으로 태워지게 된 건 여야 4당의 공조에 의해서이다. 여야 4당이 합의하여 자유한국당의 온갖 저항을 뚫고 밀고 왔기 때문에 여기까지 올 수 있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공수처법 선처리문제를 가지고 자유한국당과 자리를 하는 것 자체가 난센스다.

 

지금 민주당이 해야 할 일은 패스트트랙 연대를 보다 공고히 하는 것이다. 여야 4당 테이블을 빨리 열어서 남은 쟁점들, 또 각 당의 여러 요구를 조정해서 국회를 안전하게 통과할 수 있는 조건을 만드는데 심혈을 기울여야 할 때이다.

 

Copyrights ⓒ 더불어사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영재기자 뉴스보기
기사공유처 : 대구북구뉴스
댓글 0개 (1/1 페이지)
댓글등록- 개인정보를 유출하는 글의 게시를 삼가주세요.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