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애대학생, 도우미 덕분에 학교생활에 자신감을 얻었어요

장애대학생 도우미 지원 사업 체험수기 공모전 당선자 15명 시상

서강대, 연세대 장애학생 지원 우수사례 발표

입력시간 : 2019-12-10 21:20:00 , 최종수정 : 2019-12-10 22:42:51, 김기영 기자

교육부(부총리 겸 교육부장관 유은혜)와 국가평생교육진흥원(원장 윤여각)은 12월 10일(화) 11시 서울 프레지던트 호텔에서, 2019년 장애대학생 도우미 지원 사업 성과공유회를 개최한다.


이번 성과공유회는 장애대학생 도우미 지원 사업 체험수기 공모전 수상자를 시상하고, 장애학생 지원이 우수한 대학의 사례 발표를 통해 대학 관계자들의 장애인식을 개선하고 많은 대학에 우수모델을 확산하기 위해 마련되었다.

장애대학생 도우미 지원 사업 체험수기 공모전은 2013년부터 개최해 왔지만 수상작과 대학의 지원 우수사례를 공유하는 자리를 마련한 것은 올해가 처음이다.


수상작은 모두 15편으로 장애대학생·학부모, 도우미, 대학관계자 세 부문에 걸쳐 대상, 최우수상, 우수상이 각기 선정되었다.

대상 수상자 3명에게는 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 상장과 상금이, 최우수상 및 우수상 수상자 12명에게는 국가평생교육진흥원 원장상과 상금이 수여된다.


장애대학생 부문 대상을 수상한 한혜경 학생은 “나는 도움의 손길을 통해 용기를 얻었고, 서툰 도움을 베풀며 더 큰 꿈을 얻었다. 서로의 부족함을 채워주며 꿈을 꿀 수 있어서, 시각 하나쯤 없어도 대학을 다닐 수 있어서 나는 늘 너무 감사하다.”라는 내용의 수기로 많은 감동을 주었다.


시상식에 이어서 서강대학교와 연세대학교의 장애대학생 지원에 대한 우수 사례 발표가 있을 예정이다.

서강대학교는 장애학생을 위한 동아리를 지원하고 장애학생들을 대상으로 1박 2일 수련회와 무료 영어특강을 개최하고 있으며, 연세대학교는 휠체어리프트 차량을 통해 학내 이동을 지원하고 교재제작, 튜터링, 선배 멘토링 등 여러 가지 지원책을 마련하여 장애학생의 학업수행에 어려움이 없도록 지원하고 있다.


성과공유회에 참석한 전우홍 교육부 학생지원국장은 “앞으로 더 많은 장애학생이 대학에서 장애로 인한 어려움을 딛고 자신의 꿈을 펼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라고 덧붙였다.


Copyrights ⓒ 더불어사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김기영기자 뉴스보기
기사공유처 : 소상공인연합신문
댓글 0개 (1/1 페이지)
댓글등록- 개인정보를 유출하는 글의 게시를 삼가주세요.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